2018.02.25 (일)

  • -동두천 -4.1℃
  • -강릉 0.9℃
  • 구름많음서울 -1.5℃
  • 흐림대전 0.9℃
  • 박무대구 3.6℃
  • 박무울산 5.0℃
  • 연무광주 4.6℃
  • 연무부산 5.8℃
  • -고창 0.7℃
  • 흐림제주 9.1℃
  • -강화 -4.9℃
  • -보은 -0.6℃
  • -금산 -0.4℃
  • -강진군 4.4℃
  • -경주시 4.3℃
  • -거제 7.3℃
기상청 제공
월간구독신청

전체기사



배너

포토뉴스


배너
상주시, ‘노인복지 특수시책’이 주목받고 있다. 나이가 든 노인들도 그 마음과 생각은 다르지 않아 젊은이들과 같은 꿈을 꾸며 초록, 초록, 새 희망이 움트기를 바라고 있다. 최근 농촌지역의 문제점으로 대두되고 있는 인구 감소와 노령화 문제에 대비한 상주시의 특수시책이 노인들의 실제 행복지수를 높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적국 일선지자체들이 선별적 벤치마킹해야 할 장려사업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. ‘독거노인공동주거의 집(일명, 실버 하우스)’사업은 민선6기 이정백 시장의 공약사항 가운데 하나로 지난2015년부터 설치·운영돼 왔다. 상주시가 특수시책 사업으로 이 시설을 운영하게 된 것은 취약계층 독거노인들의 분산거주문제를 해결하고 공동주거를 통한 노인들의 외로움을 달래 행복지수를 높이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목적을 둔 사업이다. 현재 상주시에는 총8개소의 공동주거 형 실버하우스가 운영되고 이곳에는 총49명의 독거노인들이 같은 처지의 노인들과 함께 안전사고나 신병발병 시 간병우려가 없는 복지혜택을 수혜 받고 있다. ‘독거노인공동거주의 집’은 시 관내 오지에 거주지를 둔 65세 이상 노인들로 건강검진결과 공동생활이 가능한 자를 선별해 경로당과 마을회관 등 지역 내에서 공동거주가 가능한 장소를 선별해 활용하는 복지공

배너